본문 바로가기
하늘정보

2021 연말정산 간소화서비스 개통 (+연말정산 Q&A)

by 하늘 아래 모든 생생정보 이슈정보 하늘정보 2021. 6. 16.

연말정산

목차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개통

2020년치 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가 오는 15일 오전 6시에 개통됩니다.
이 서비스에서는 각종 소득·세액 공제 자료를 확인할 수 있는데요.
이번 연말정산이 '13월의 월급'이 될지, '13월의 폭탄'이 될지 가늠해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작년과 차이점은?

본인인증때 사용하던 공인인증서가 사라지고 공동인증서와 사설인증서가 이를 대체하게 되었습니다.

PASS, 카카오, 페이코 등의 인증서로 편하게 인증이 가능합니다.

또한 안경구입비와 월세 납입액 및 실손의료보험금 수령액, 긴급재난지원금 기부금 관련 공제 자료 등도 새롭게 제공됩니다. 그러나 누락되는 경우가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특히 의료비 세액 공제 자료의 경우는 병·의원이 영수증 의무 제출 대상이므로 모든 내역이 조회돼야 하지만 인력 부족, 시스템 미비 등으로 빠지는 사례가 있을수도 있습니다.

이 경우 17일까지 '의료비 신고 센터'에 신고하면 국세청이 신고가 접수된 자료를 의료 기관으로부터 추가로 수집해 20일 최종 확정 자료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그러니 누락자료가 있다면 잊지말고 신청하시기 바랍니다.

 

신용카드 소득공제 상확대

신용카드 소득공제율과 한도액이 상향되었으니 참고 바랍니다.

연말정산 Q&A

연말정산 관련 궁금해하시는 점들을 모아봤습니다.

이직한 경우나 여러 회사에서 급여를 받는 경우는 연말정산을 어떻게 하나요?

지난해 12월 말 근무지에서 전 근무지 근로소득을 합산하여 연말정산을 하여야 합니다.

여러 근무처에서 소득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주된 근무지에서 종된 근무지의 소득을 합산하여 연말정산 하여야 합니다.

전 근무지나 종된 근무지에서 근로소득 원천징수영수증과 소득자별 근로소득 원천징수부 사본을 발급받아 현(주) 근무지 원천징수의무자에게 제출하여야 합니다.

2인 이상의 사용자로부터 근로소득을 받는 사람은 해당 연도말까지 주된 근무지와 종된 근무지를 정하여 근무지(변동)신고서를 주된 근무지 원천징수의무자에게 제출하여야 합니다.

연말정산시 소득·세액공제를 받지 못한 항목이 있을 경우 어떻게 해야 추가로 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종합소득 과세표준 확정신고' 또는 '경정청구'를 통해 추가로 소득·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근로자의 소득·세액공제 누락분에 대하여는 근로자 본인이 주소지 관할세무서장에게 종합소득 과세표준 확정신고를 하면서 누락된 소득·세액 공제를 반영하면 됩니다.

또한, '국세기본법' 제45조의2 제4항의 규정에 따라 근로자 본인 또는 원천징수의무자가 소득·세액공제 누락분을 반영하여 경정청구 할 수 있습니다.

원천징수의무자가 연말정산 세액을 납부하고 법정기한내에 근로소득 지급명세서를 제출한 경우에는 법정신고기한으로부터 5년 이내 경정청구 가능합니다.

인적공제를 받기 위한 부양가족의 연간 소득금액 요건은 어떻게 되나요?

연말정산시 배우자를 포함한 부양가족을 기본공제대상자로 하기 위해서는 해당 부양가족의 연간 소득금액의 합계액이 100만 원(근로소득이 있는 자는 총급여액 500만 원) 이하 요건을 충족하여야 합니다.

시골에 살고 있는 부모님 (장인·장모 포함)에  대해 기본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주거 형편상 따로 거주하나 실제로 부양하고 있으며, 다른 형제자매가 부모님에 대해 기본공제를 받지 않고 소득요건(소득금액 100만 원 이하)과 나이요건(60세 이상)을 충족하는 경우에는 기본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연도 중에 결혼·이혼·사망한 배우자에 대해 당해 연도에 기본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과세연도 중에 결혼 (사실혼 제외)한 경우에는 과세기간 종료일 현재 배우자에 해당하므로 배우자의 연간 소득금액 합계액이 100만 원 이하인 경우에는 기본공제 대상에 해당되나, 과세연도 중에 이혼한 배우자에 대하여는 기본공제 받을 수 없습니다.
배우자가 과세기간 중에 사망한 경우에는 기본공제를 적용받을 수 있습니다. 단, 소득금액 요건(연간 소득금액의 합계액이 100만 원 이하)을 충족한 경우에 한합니다.

부양하던 어머님이 사망한 경우 기본공제가 가능한가요?

소득 및 연령요건을 충족하는 경우 사망한 연도까지는 기본공제 가능합니다.

소득금액 요건:100만 원(총급여액 500만 원) 이하, 연령요건:만 60세 이상

부모님(장인·장모 포함)에 대해 다수의 자녀가 인적공제를 신청한 경우 누가 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다수의 근로자가 공제대상자로 신청하였거나, 누구의 공제대상자로 할 것인지 알 수 없는 경우 다음과 같은 순서에 의해 판단합니다. 

1. 실제 부양하였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사람(원칙) 

2. 해당 과세기간의 공제신고서 등에 기재된 바에 따라 공제 

3. 실제 부양하였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사람이 둘 이상인 경우
① 직전 과세기간에 부양가족으로 인적공제를 받은 사람
② 직전 과세기간에 부양가족으로 인적공제를 받은 사실이 없는 경우에는 해당 과세기간의 종합소득금액이 가장 많은 사람

월세를 지출하는 모든 근로자는 월세액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과세기간 종료일 현재 무주택 세대의 세대주(세대주가 주택임차차입금 원리금상환액, 주택마련저축 및 장기주택저당차입금 이자상환액 공제를 받지 아니한 경우에는 세대원 포함)로서 해당 과세기간의 총급여액이 7천만원 이하인 근로자가 국민주택규모 이하 또는 기준시가 3억 원 이하의 주택(주거용 오피스텔, 고시원 포함)을 임차하고, 임대차 계약증서의 주소지와 주민등록표 등본의 주소지가 같은 경우에 월세액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신용카드 등으로 결제 시 신용카드 등 소득공제 외에 다른 공제를 중복으로 받을 수 있는 항목이 있나요?

의료비와 취학 전 아동을 위해 지출한 학원비 및 교복구입비를 신용카드 등으로 지출하는 경우에는 의료비·교육비 세액공제와 신용카드 등 소득공제를 중복하여 공제받을 수 있습니다.

상해보험 회사에서 수령한 실손의료보험금으로 지급한 의료비도 세액공제 대상이 되나요?

의료비는 근로자가 직접 지출한 의료비가 공제대상이며, 보험회사로부터 수령한 보험금으로 지급한 의료비는 공제 대상이 아닙니다.

회사에서 대학교 학자금을 지원받고 비과세 적용을 받고 있는데, 동 지원금에 대해 교육비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나요?

비과세되는 학자금에 대해서는 교육비 세액공제를 받을 수 없습니다.

중소기업 취업자에 대한 소득세 감면 적용 대상자는 어떻게 되나요?

근로계약 체결일 현재 연령이 만 15~34세 이하인 청년, 60세 이상인 사람 또는 장애인 및 경력단절여성이 '중소기업기본법' 제2조에 따른 일정한 중소기업에 2021년12월31일까지 취업(경력단절여성은 동종업종에 재취업)하는 경우 취업일로부터 3년간(청년의 경우 5년) 해당 중소기업에서 받는 근로소득에 대한 소득세의 70%(청년의 경우 90%)를 세액감면 받을 수 있습니다.

이상!

하늘정보 였습니다!

괜찮게 읽으셨다면 좋아요 부탁드려요!

추가질문이 있으시면 아래 댓글 남겨주세요.

댓글0